[단속 영상] "주유량 변조 프로그램" 전국 주유소 유통 일당 덜미

Loading...

Thanks! Share it with your friends!

You disliked this video. Thanks for the feedback!

Added by admin
168 Views
자동차에 기름이 정량보다 적게 들어가도록 하는 주유량 변조 프로그램을 개발해 전국 주유소에 유통한 일당이 경찰에 덜미를 잡혔다.

서울지방경찰청 광역수사대는 "주유량 변조 프로그램 제작자 김 모(59) 씨 등 5명을 구속하고, 이를 이용해 부당이득을 취한 주유소 대표 양 모(35) 씨 등 31명을 불구속 입건했다"고 12일 밝혔다.

구속된 김 씨는 지난해 3월 구 모(53) 씨로부터 개발 자금을 받아 주유량이 20리터를 넘으면 미터기 표시량보다 3~5%가량 적게 주유되는 프로그램을 개발했다.

특히, 김 씨 등은 단 7초 만에 주유량 변조 프로그램을 주유기에 심을 수 있는 휴대용 이식기까지 개발했다.

김 씨 일당은 이 휴대용 이식기를 이용해 서울과 경기, 충청 등 전국 20개 주유 업체를 상대로 주유기 1대당 200~300만 원을 받고 프로그램을 심어 1억 6,000만 원을 챙겼다.

주유업자 김 모(31) 씨 등 28명은 주유량 변조 프로그램을 주유기에 설치해 총 82억 4,000여만 원의 주유 대금을 가로챘다.

김 씨 일당은 주유기 메인보드 메모리를 탈·부착한 뒤 주유량 변조 프로그램을 심는 기존 수법은 수일 동안 주유소 영업을 못 하는 번거로움이 있어 짧은 시간에 프로그램 이식이 가능한 휴대용 이식기를 개발한 것으로 드러났다.
Category
TV 채널 - TV Channel

Post your comment

Sign in or sign up to post comments.

Comments

Be the first to comment